강남핑보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 마사지 > 머리부터 발끝까지 1시간 동안 최선을 다해 마사지 해주시네요. 전문 마사지사라 마사지 기술적인 부분은 얘기할것 없습니다. 전 간혹 여자마사지사들에게는 조금 미안한 마음이 들 정도로 강한 마사지를 선호하는 편인데, 이관리사님 한테는 그다지 미안함을 느끼지 못할 정도로 악력도 좋고, 성격도 좋아서, 마사지 받는 내내 몸도 마음도 편했습니다. 그래서인지, 상체쪽의 마사지를 마치고 허리쪽을 마사지 할때부터 스스르 잠이 들어서 끝날때 쯤에야 깨어났으니....이거 뭐. ㅋㅋ < 전립선 마사지 > 바로 누워서 하의를 탈의하고 전립선을 집중 마사지 합니다. 은근히 시원하면서, 쑥스럽게도 존슨이 기립을 하네요. 마사지로 풀어진 혈액순환 때문인가 봅니다. 【 본격전 】 전립선 마사지를 받고 정연 매니저가들어오네요. 키는 160대 중반 정도로 보이며 아담한 몸매인데 다소 육감적인 라인을 가지고 있네요. 긴 생머리로서 애교스럽고 귀여운 동그란 얼굴형으로 어린 느낌이 물씬 풍깁니다, B컵의 가슴은 아주 탱탱하고 예쁜 모양입니다. 그리고 핑유입니다^^ 흰색의 피부에 피부 촉감도 탱탱하면서 부드럽군요. 세연이는 풋풋하고 살짝 애교스러운 스타일로 생각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세연이가 상의를 완전히 탈의하고 봉긋한 가슴이 드러난 그 상태로 누워 있는 제 몸위로 올라와서 애무를 시작하네요. 입술의 터치감이나 애무하는 손길이 프로처럼 느껴지지 않아서 더욱 좋았습니다. 저 또한 가만히 있을 수는 없는 노릇. 세연이의 구석구석을 같이 탐험해봅니다. 탱탱한 일품 가슴과 속옷으로 라인이 드러난 엉덩이를 느끼면서 흥분은 올라가고... 순간 순간 조금씩 더 욕심이 나는군요. ㅎㅎ 세연이의 구멍에넣고 지켜보면서 하는데, 탐하던 제 눈이 드디어미칠꺼같네요. 따라서 서서히 올라가는 흥분. 더이상 참을 수 없을 만큼 흥분이 거세어지고, 이윽고 시원하게 사정을 합니다. 마친뒤에도 한참동안 부드럽게 마무리해주는 세연이의 모습이 더욱 예쁩니다

몽몽이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오랫만에 시원하게 마사지나 받아볼까 하고 힐링떡건마를 방문했습니다. 물론 그냥 마사지만으로 서운하니 여러사이트를 뒤져보다가 연애모드가 가능한 건마업소 힐링떡건마로!! 간만에 운동도 좀 해볼까해서 ^^;; 첫 방문이라 마인드 좋은 아가씨로 부탁드린다고 하니 실장님께서 이슬언니를 추천해주십니다. 방에 입장해서 시원하게 샤워를 하고 누워서 관리사분을 기다렸습니다. 첫 인상부터 연륜이 느껴지시고 시원하게 마사지를 잘 해주실것 같았는데.. 역시나 정말 시원하게 마사지를 잘해주시네요~~ 짧지 않은 시간인데 지루하지않게 말씀도 잘해주시고 만족만족! 그리고 서비스타임..이슬언니가 들어옵니다! 와꾸는 중상 정도~ 160중반정도 되어보이는 키에 C컵정도 되보이고 몸매 훌륭하네요!!ㅋ 입장부터 애교가득한 목소리로 살살 녹이네요.. 그리고 애무와 BJ들어오네요. 스킬도 훌륭합니다~ 쪼임도 훌륭하고요 터치도 자유로운 편이고 기분도 좋은데 제가 오랫만의 업소방문이라 긴장이 되서 그런지 잘 발사가 되지않습니다. 하지만 이슬언니는 끝까지 최선을 다해주네요!! 결국 이슬언니의 노력에 저의 똘똘이도 감동했는지 발사~~~ 즐달 성공입니다ㅋ

메이킨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주말.. 뭐 있었나요?! 그냥 주말이었죠.. 솔로들이여! 일어나라! 아무것도 아닌 그냥 주말, 무사히 보냈죠! 일어나라! 솔로들이여! 그냥 무사히 보내긴 했는데, 뭔가 아쉽~ 오늘 아침부터 두근두근 거리던 심장 떡이라도 치고 싶은 날이라서~ 찾은 힐링떡건마! 예약 마치고 방문했죠 누구로 할까 하다가 지난번에 만났던 서비스 마인드 굿인 이나가 좋을 거 같아서 이나로 초이스 하고 갔죠 가서 일단은 마사지! 시원한 마사지를 받고 나서 기다리던 연애 타임! 이나 들어오는데, 그 사이 더 이뻐진듯?! 왜 이렇게 이뻐졌냐고 하니깐 애교 부리는데, 녹겠다 싶었죠~ 그리고는 바로 애무 시작해주는데, 솜씨가 나날이 좋아지네요~ 그리고 나서 서비스 시작! 연애타임이었죠! 장비 착용하고 쿵짝쿵짝! 환상적인 떡감을 체험하고 나니~ 얼굴에 웃음꽃이 만개했죠! 떡맛 아주 제대로! 역시 힐링떡건마는 솔로들에게 딱인 장소인듯 싶습니다!

다시만나요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어제 낮에 볼일 있어 강남 나왔는데 눈에 보이는 수많은 업소들~ 그 중 한군데를 가봐야 겠다 생각이 들었죠 어디로 갈까 하다가 그래도 가성비 갑인 힐링떡건마가 좋겠다 싶었죠 물 뺀지도 언제인지 기억이 가물가물 마음 먹은김에 바로 전화해서 예약 마쳤죠 그리곤 시간 맞춰서 바로 달렸죠 논현역까지 택시타고 가니 시야에 들어오고 올라가서 실장님께 인사드리고 계산마치고 괜찮은 아가씨로 부탁했더니 유리언니 추천해주시기에 알겠다고 하고 방으로 들어가 씻고 준비 마쳤죠 그리고는 실장님께 다 했다고 하니깐 잠시만 기다리면 관리사분 들어오신다고 하시네요 얼마 지나지 않아 관리사분께서 들어오고 가볍게 인사나누고 마사지 받기 시작하는데 정말 시원시원하게 꾸욱꾸욱 눌러주시는게 너무 좋네요 어깨랑 등 쪽이 결리는거 얘기하니 집중적으로 눌러주시니깐 시원시원한게 너무 좋더라고요 덕분에 지금은 너무 편하고 좋네요 압도 제가 딱 좋다고 생각하는 압으로 눌러주시니 뭐 따로 요청할 것도 없었습니다 그냥 어디가 불편했어요 아 거기도 불편했어요 이러고만 있으면 알아서 몸이 샤르르 풀리고 좋더라고요 마사지실력도 좋은데 거기에 전립선마사지도 뛰어나셔서 유리언니 만나기전에 몸 충분히 달아오르게 해놓은 거 같네요 살랑 살랑 만져주다가 부드럽게 스르륵, 그러다가 어느 순간엔 강하게 흔들어주고 이거 아직 본 게임 시작도 안했는데 미치겠더라고요 한창 뜨거워지고 점점 뜨거워지고 계속 뜨거워져 있을때 관리사분께서 유리언니를 불러주시네요 잠시후 방문이 열리고 지민언니가 들어오는데 역시나 반가운 얼굴 오랜만에 보니 너무 좋네요 문 열고 들어오는 유리언니 얼굴 한번 봤는데 오랜만에 보니깐 너무 좋았습니다 훨씬 더 이뻐진 언니~ 몸매도 슬림하고 좋고~ 기대감 듬뿍이었습니다 유리언니가 입고온 원피스를 벗어두고 애무 시작합니다 완전 요염한 확실한 요물중의 요물이죠 물고 빨고 핥고 몸을 남아나질 않게 애무해주는데 저도 양손 바삐 유리언니의 라인 죽이는 몸매 눈과 몸으로 감상하는데 안좋을 수가 없었죠 한창 애무 해주다가 유리언니가 똘똘이 빨아주기 시작하는데 흡입력 강렬하니 너무 좋더라고요 그냥 계속 빨리고 있는 것도 나쁘지 않겠다 싶었습니다 그래도 지민언니 봊 한번 탐험해봐야 하지 않겠어요 장비 착용하고 슬슬 박을 준비를 합니다 와~ 쪼이는 감이 살아있는 게 너무나도 좋았습니다 역시 떡감 쩌는 게 흥분도 최상이었죠 정말 끝내주는 봊 입니다 그렇게 힘겹게 집어 넣으니 압박감 장난 아닙니다 조금씩 허리를 앞뒤로 흔들어 봅니다 유리언니의 입에서 아~아~ 소리가 나오기 시작하고 그 소리가 너무 좋아 조금 더 열심히 흔들어 보네요 계속 자세 바꿔가며 즐기는데 슬슬 신호오기 시작하고 조금 있으면 끝이 되겠구나 느껴졌죠 그래도 여기서 멈출 수 없죠 마지막 남은 힘 끌어모아 제대로 찍고 박고 맛보고 즐겼죠 그리곤 발사 싸고 나서도 꽈악 잡아주는 질감이 너무 좋더라고요 게다가 따뜻하고 제 위에서 꽈악 안아주는 유리언니 진짜 최고중 최고였습니다 역시 가성비 갑의 힐링떡건마 그중 유리언니는 가성비를 떠나 그냥 최고 of 최고라고 할 수 있겠네요

갸랴오케
와꾸 강추
서비스 강추
마인드 강추

물 뺀지도 오래됐고 스파를 갈까 건마를 갈까하다가.. 간만에 떡좀치구 싶어서.. 힐링떡건마로 고고했네여 어제 볼일 있어 나왔다가 어찌어찌 하여 달림을 경험하고 왔네요 점심시간떄 시간이비어서.. 당연하다면 당연한 코스를 거쳐 봉인해제하고 어디로 갈까 하다가 힐링떡건마가 시스템도 마음에 들고 가격도 마음에 들고 여기가 좋겠다 싶었습니다 전화드리고 예약잡고 출발 예약할떄 슬기언니 후기가 맘에들어서 마인드가 그렇게 죽여준다구.. 그 언니로 예약했죠 도착해서 실장님인사드리고 계산마치고 하니깐 바로 방안내 해주네요 깨끗이 씻고 콜 드리니 잠시 후 관리사분 입장 마사지 정말 시원하게 받은거 같아요 덕분에 안좋던 몸도 어느정도 호전되고 그로 인해 기분도 많이 좋아지고 그랬네요 관리사분이 친절하셨기에 더 기분 좋아지고 그랬네요 정성스레 꼼꼼하게 짚어주시고 눌러주시는데 무척이나 편하고 상쾌했답니다 전립선 해줄땐 찌릿찌릿한 느낌이 저를 들뜨게 만드는 게 아주 굿!! 그리고 이어서 들어온 언니 슬기언니 와~ 사람이 인사하며 들어오는데 얼굴도 몸매도 눈에 쏙쏙 박히는 게 너무 좋았죠 얼굴도 이쁘장하니 생겼는데 화장도 그리 진하게 하지 않고 좋았죠 서비스 들어오는데 일단 애무부터 예사롭지 않다고 느꼈는데 혀놀림이 달라요 진짜 무슨 한마리의 뱀을 보는 것 같았다고나 할까 구석 구석 잘 빨아주고 핥아주는 게 너무 좋았습니다 본게임 들어가서는 와~ 전투모드 제대로네요 쿵덕쿵덕 덩기덕 쿵덕 정말 제대로 왔구나! 내가 올 곳을 제대로 짚었구나! 싶었죠 마인드도 오진 언니라 오빠 불편하면 자세 바꿔줄까 하면서 저를 조금이라도 편하게 해주려는게 눈에 보이니 더 즐기고 싶어지네요 한참을 그렇게 반이언니와 떡을 빚으니 슬슬 신호오고 언니한테 쌀 것 같다고 하니깐 알겠다며 더 강렬하게 쪼이는데 저 역시도 막판 스퍼트 제대로 기록했죠 정말 제대로 즐긴거 같네요 특히나 슬기언니는 정말 마음에 드는 언니네요 물빼는 걸 참으면 안되겠어요 그냥 빼고 싶을 때마다 슬기언니 만나서 풀어야 겠네요!!